본문 바로가기

생활정보

당신의 발톱은 안전하신가요? 내성발톱의 모든것~!

내성발톱~!!!

그 고통은 정말로 안당해 본 사람은 모르죠.
일반인들이 내성 발톱을 경험하거나 가지고 계신분은 의외로 주위에서 굉장히 많습니다.
저 또한 군대시절부터 시작된 내성발톱을 아직도 치료 못하고 있는데요. 요즘 많이 아파지는것 같아서 치료방법을 찾던중 도움이 될까 하고 정보를 올릴게요^^

내성발톱은 조갑 감입증이라고도 합니다.
즉 발톱이 발가락을 파고드는 병이죠. 이 병은 정말 서서히 진행이 됩니다. 발톱이 자라는 속도보다 더 늦게 진행되니 어느정도로 늦게 진행이 되는지 감이 오시죠?

내성발톱의 원인은 무엇인가?

솔직히 모든 병은 원인만 알게되면 예방 또는 치료도 쉽지요. 내성발톱은 치료과정의 하나인 수술의 경우 그 고통과 불편함이 많아서 가능하면 예방을 하시라고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내성발톱은 선척적 요인도 있지만 후천적 요인이 훨씬 많은데요. 그 이유는 바로 습관입니다. 발톱을 둥글고 짧게 자를 경우에 발톱이 파고들게되며 또한 여성분들의 경우엔 좁은 구두코 때문에 발 앞쪽의 압박과 높은 하이힐로 인한 발 앞쪽의 압력으로도 내성발톱이 생기게 됩니다.

또한 발톱을 짧게 자르는 습관도 내성발톱의 주요원인이며, 축구나 등산등 발을 많이 쓰는 취미가 있어도 내성발톱에 걸릴 위험이 있습니다.

내성발톱의 치료법은 무엇인가?

내성발톱의 치료법으로는 선천적인 내성발톱의 치유법과 후천적인 내성발톱의 치유법이 다른데요. 우선 선천적인 내성발톱은 일반인이 치료를 할 수가 없습니다. 선천적 내성발톱은 발톱이 C 모양으로 생겨서 병원등에서 치료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후천적 내성발톱은 초기에 증세가 그렇게 심하지 않아서 집에서도 치료를 할 수가 있습니다.
내성발톱 통증의 원인이 발톱이 살을 파고 들어가는 것이니 치료법은 원천적으로 발톱이 살을 못 파고들게 하는 것이지요. 하지만 중요한건 짧게 깍는것이 능사가 아닙니다.
당장 하루는 편할지 몰라도 2~3일 후부터는 또다시 끔찍한 고통을 경험하시게 될테니까요.

발톱 사이에 솜 넣기.

발톱 사이에 솜을 넣게되면 발톱이 살을 못 파고들어 갑니다. 살을 파고 들어가는 지점을 솜으로 공간을 매워넣는것이죠. 또한 인터넷등에서 식초물등에 담그라는 말도 있는데요. 화상과 감염의 원인만 될 뿐, 치료에는 전혀 도움이 안되니 그 점 유의 해주세요.

발톱에 솜을 넣는건 많은 양을 넣으실 필요는 없고 적은양으로도 충분합니다. 그저 발톱이 살로 파고드는걸 방지하기 위해서니까요. 다만 위생을 고려해서 하루 한번정도 솜을 갈아주는 것이 좋습니다.

발톱을 기르시는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발톱 길이를 잘 조절하셔서 살이 파고들지 않게 어느정도 기르셨다 하시면 그 후에는 발톱과 발가락 사이의 공간만 매꿔지면 문제 없겠죠~!

이 외에도 네일샵에가면 발톱에 보조 스티커(?)를 붙이는 방식도 있습니다. 탄력 좋은 스티커를 붙여서 점차 발톱을 펴주는 형식이죠. 간단한 예를 들어서 치아 보정기를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그렇다면 병원의 치료법은 무엇이 있을까요?

보편적으로 알고있는 방법으로는 발톱을 뽑는것 입니다.
하지만 글쎄요~ 제 주위에서 발톱 한번 뽑고 다시 재발했다는 사람이 태반입니다. 발톱을 한번 뽑게 되면 의사가 2주간 걷지 말고 어쩌고 저쩌고 하는데... 생 발톱을 뽑은 그 아픔에 다시 재발하는 정신적인 데미지까지... 발톱을 뽑는건 정말 안좋은 방법 같네요.
물론 발톱을 뽑은 후의 관리가 중요하겠지만요.

골드스팡, 푸스플레게등 솜과 같은 원리의 고무튜브를 이용한 치료법도 있다고 합니다.
또 발톱을 뽑은 후에 발톱 사이즈를 줄여주는 수술법이 있다는데 자세하게 가르쳐주지 않네요 ㅎㅎ

제일 중요한 내성발톱 예방법!

그렇죠. 치료도 힘들고 수술의 고통도 따르고... 내성발톱은 예방이 가장 중요합니다.

습관을 고쳐야 합니다. 내성발톱은 앞이 좁은 구두. 높은 하이힐. 잘못된 발톱 깍는 습관. 무좀으로 인한 내성발톱 등의 습관아닌 습관에 의해서 생기게 되는데요.
중요하지만 잘 고쳐지지 않는 습관이죠.

발톱을 자르는 습관은 일자로 잘라야 합니다. 동그랗게가 아닌 짧지도 않은 길이로 일자로 잘라야 합니다. 그래야지 발톱이 파고들지 않습니다.

자... 귀찮을 수는 있겠지만 어렵지는 않은 치료법과 예방법으로 우리 모두 사랑하는 발이 건강해지는 날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순간순간의 사소한 습관이 우리발의 건강을 책임집니다.^^

ps. 김영욱님이 남겨주신 댓글 입니다.
내성발톱 간단하게 치료비법공개합니다.
밥톱을 컷터칼 등으로 발톱을 얇게 만들어 주면 오케이
발톱이 얇게 되어 살을 파고 들어가지 못합니다.
적당하게 해주면 완전치료됩니다.
본인경험

그론데 방법이 좀 무섭습니다 후후 
ㅜ.ㅜ

ps. 하얀메아리 님이 남겨주신 댓글 입니다.
밤에 잠잘 때 내성발톱의 고통으로 가끔 깨곤 하는데, 문득 한 생각이 떠올라 그대로 해보니 정말 효과 만점입니다. 저는 연필깍는 칼로 조심스럽게 파고드는 부위를 살살 긁듯이 자른뒤 핀셋으로 건졌더니 생각보다 큰놈이 나오는데 너무너무 기분이 좋았습니다. 소독은 필수입니다.

ps. SSIN 님이 남겨주신 댓글 입니다.
군대서 생긴 내성발톱 .....
완전 장난아닙니다.
한번은 피부과 가서 발톱을 잘랐는데요, 다시 재발 하더라구요..
그래서 집에서 살살 달래면서 손톱깍이로 잘랐구요..
지금은 혜민병원에서 케이디 라는 기구로 시술 받았는데 완치 되었습니다.

고질병으로 가족들은 엄살이라고 하는데요. 죽을병도 아니고 해서 항상 앓고 살다가 
설마 하는 맘으로 시술 받았는데 현재 5개월 지났는데도 멀쩡해요...

님들도 그냥 한번 해보세요.
아프지 않게 됬어요.


제가 찾아 본 결과 23명 치료중 단 한명만 재발을 했다고 합니다.
내용이 유익하시다면 아래의 추천 버튼을 눌러주세요 ^^*

  • 미자라지 2009.03.13 12:56

    같이 공차던 사람들 중에서 내성발톱인 분들 꽤 있었는데..
    일일이 신경쓰는게 장난아닌듯...

  • sweetpocket 2009.03.13 13:18

    발은 제2의 심장이죠. 조심해야겠네요 ㅎ

    • 빠렐 2009.03.13 13:27

      조심해서 나쁠거 없죠~
      근데 내성발톱...
      저거 나중에 냄새도 납니다...
      아프긴 무지 아프구요..
      멀쩡하시더라도
      발톱 자르는 습관은 꼭 저렇게 해야해요 ^^

  • 날아라뽀 2009.03.13 13:21

    주위에 발톱때문에 고생하시는 분 많이 봤어요...
    발관리 항상 하고 살아야겠네요..!!

  • 민시오 2009.03.13 16:27

    저희 어머니도 발톱때문에 엄청 고생하셨습니다.
    결국은 뽑아냈지만 그 고통은 말도 못하더라구요.. 제대로 걷지도 못하고..
    그 뒤로 발 관리를 하시는데 연세가 있으시다 보니 힘드신것 같아요..

    • 빠렐 2009.03.13 17:10

      축 민시오님...
      700번째 댓글 당첨자 이십니다.
      선물은 뭐 드릴가요?
      저의 사랑....?
      부끄러우신가요?
      아쉬워요 ㅜ.ㅜ

    • 빠렐 2009.03.13 17:11

      어이쿠 댓글 내용 확인도 안하고 축하인사부터 했네요...
      어머니가 아프셔서 많이 속상하셨겠어요..
      어떻게 뭘 해드릴수도 없으셨을거고...
      저도 요즘에 엄마가 아프다고 하면 막 화내요
      그러면 안되지만 ㅡ.ㅡ
      안그러면 병원을 안가가지고..
      병원가라고 막 화를 내야해요..

    • 민시오 2009.03.14 14:29

      핫 700번째라.. 영광인데요?
      빠렐님의 사랑은 거부하고 ㅋㅋ
      멋진선물로 주세요 ㅎㅎㅎㅎ

  • 익명 2009.03.13 19:39

    비밀댓글입니다

  • 와후 2009.03.13 23:29

    저도 회사 축사모(축구를 사랑하는 모임) 에 가입해서 활동할때
    잠시나마 내성발톱이 될뻔했었는데
    축구를 그만두고나선 좀 나아졌네요.. 이거 무지 아픈데..
    빠렐님 말씀대로 예방이 중요한듯해요~
    주말 잘 보내세요~

    • 빠렐 2009.03.13 23:42

      ^^ 와후님도 즐거운 주말 되세용~^^
      역시 이웃님들이 추천을 해주셔야지
      제 글은 추천수가 올라가네요 ㅋㅋ
      앞으로 더 잘써야지라고 다짐하고 갑니다 ^^
      감사합니다 와후님 ^^

      정말로 언제 기회되면 술한잔 하죠~~ 여러분들~ ㅎㅎ

  • Slimer 2009.03.15 21:47

    어머니께서 제 발톱을 독수리 발톱이라며 쫒아오실 때마다 귀찮아도 깎아야 했는데,
    이제 변명거리가 생겼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Bong G. 2009.03.16 10:42

    엄청 아프겠군요.
    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 익명 2009.03.17 11:22

    비밀댓글입니다

  • 김영욱 2009.03.17 18:53

    내성발톱 간단하게 치료비법공개합니다.
    밥톱을 컷터칼 등으로 발톱을 얇게 만들어 주면 오케이
    발톱이 얇게 되어 살을 파고 들어가지 못합니다.
    적당하게 해주면 완전치료됩니다.
    본인경험

    • 빠렐 2009.03.18 09:03

      옷...
      그런 방법도 있군요 ^^
      근데 좀 무섭네요 ㅎㅎ
      블로그가 좋은게
      이런 댓글들로 정보가 하나둘씩 채워지는것 같아서
      모자란 제 글에도 힘이 됩니다 ^^*
      감사합니다 김영욱님~!

  • 하얀메아리 2009.03.24 03:29

    밤에 잠잘 때 내성발톱의 고통으로 가끔 깨곤 하는데, 문득 한 생각이 떠올라 그대로 해보니 정말 효과 만점입니다. 저는 연필깍는 칼로 조심스럽게 파고드는 부위를 살살 긁듯이 자른뒤 핀셋으로 건졌더니 생각보다 큰놈이 나오는데 너무너무 기분이 좋았습니다. 소독은 필수입니다.

  • SSIN 2009.03.24 11:07

    군대서 생긴 내성발톱 .....
    완전 장난아닙니다.
    한번은 피부과 가서 발톱을 잘랐는데요, 다시 재발 하더라구요..
    그래서 집에서 살살 달래면서 손톱깍이로 잘랐구요..
    지금은 혜민병원에서 케이디 라는 기구로 시술 받았는데 완치 되었습니다.

    고질병으로 가족들은 엄살이라고 하는데요. 죽을병도 아니고 해서 항상 앓고 살다가
    설마 하는 맘으로 시술 받았는데 현재 5개월 지났는데도 멀쩡해요...

    님들도 그냥 한번 해보세요.
    아프지 않게 됬어요.

  • all in one drucker laser 2013.03.26 08:31

    성된 것 I think the opinions are overrating themselves. There's nothing bad or wrong with the film.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all in one drucker laser, do you?

  • love and relationship advice 2013.04.02 23:56

    생시켜 주고 있 People are so kind if they can realise to help other people. Even they are rich, but they aren't selfish to another.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love and relationship advice, do you?

  • san diego zoo coupons 2013 2013.04.19 20:16

    생시켜 주고 있 Very useful article. I love twitter. I want to know where to find san diego zoo coupons 2013, do you?